쇼팽 Chopin, Fryderyk (1819.3.1~1849.10.17) 폴란드

폴란드가 낳은 피아노의 시인 쇼팽은 음악에 새롭고 독자적인 세계를 개척한 피아노 연주자이자 작곡가였다. 낭만적인 신선한 공기를 흡수하면서 고전 음악의 기반을 착실히 배워 마침내는 피아노 본연의 아름다움을 극도로 발휘시켰다. 폴란드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을 보낸 쇼팽을 그 당시 음악의 중심 도시라 하는 파리에서 후반생을 보내면서 조국의 민족성과 향토색을 세련된 창작 수법으로 작품에 담아 세계적인 것으로 만들었다. 그가 새로운 이론과 혁명적인 개혁을 단행한 것은 아니지만 외면적으로 고전 음악의 전통을 받아 들여 거기에 그의 예리하고 다감한 음악적 감정을 담아 하나의 시로 변화시킨 것이다. 비할 바 없는 매혹적인 선율에 애수를 담은 음의 구사법은 그의 독자적인 어법이라 할 것이다. 또한 조국의 민속 음악을 예술 음악으로 끌어 올린 그의 공적은 크게 평가받을 만한 것이다. 쇼팽의 음악을 이해하려면 귀족적이라고 할 만한 폴로네이즈(Polonaise)의 리듬과 농민적이고 대중적인 마주르카(Mazurka) 등의 리듬과 선율이 그의 음악적인 영감의 근원임을 알아야 한다. 그의 작품은 대개가 즉흥적인 성격을 지니고 있으며 꾸밈음과 템포 루바토(Tempo Rubato) 등을 특색으로 하여 시적으로 표현된다. 200여곡에 달하는 그의 작품은 대부분이 피아노곡인데, 독주곡과 소품이 많다. 섬세하고 정서적인 그의 곡에는 격정과 애수가 흘러 넘친다